Tip-Kick

Boardgame/Reviews 2018.08.27 09:23 |

간만에 아들과 축구를 한 판했다. 이전에 사용하던 서부테오(서브테오 리뷰, 서브테오 메뉴얼) 게임판이 너무 크기도 하고, 베란다에 있는 판을 꺼내기도 귀찮고 하여 금요일 중고로 주니어 버전을 구입하기로 했다. 이전에 사용하던 탑 킥커,스타 킥커가 있었으니, 이번 중고 구매로 킥커는 다 모인샘이다. 골대 고정 부위가 부러져 있어서 사용하기는 힘들었다. 그래서 바로 골대만 따로 구매를 했는데, 메쉬로 되어 있어서 좀 더 실감나는? 그런 축구 경기가 됐다.

실제로는 한 선수만이 경기장에 있을 수 있다. 

뭔가 구색이 맞춰진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 아들과 3판을 했는데 2판을 내가 승리했다. 아들도 이제 커서 그런지 예전보다 더 잼있게 게임을 즐기는 같아서 기분이 좋았다. 펼치고 게임하고 정리하는 것이 다소 귀찮긴 하지만, 이렇게 오프라인으로 아들과 같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것이 너무너무 즐겁고 좋다.

Posted by 오원소 오원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