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of Fire'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8.03 Test of Fire - Bull Run 1861 한글 룰북
  2. 2014.08.02 Test of Fire: Bull Run 1861 (2011)

다다에서 활동 하신 빨리해 님의 간단 한글 룰북!



http://www.divedice.com/shop/gboard/bbs/board.php?bo_table=pds&wr_id=18742&sca=&sfl=wr_subject&stx=%C5%D7%BD%BA%C6%AE

Posted by 오원소 오원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 1창 남북 전쟁으로 불런전투 혹은 매너서스 전투라고도 한다. 

이 게임은 다른 워게임에 비해 간단하며, 전진과 후퇴를 반복 하므로서 한 지역을 점령하기가 힘들다는 기본적인 개념이 듬뿍? 담겨져 있다고 생각한다. 이 게임을 아들과 처음으로 플레이 해본 게임이다. 마틴 월레스에 대해서는 깊이 아는바는 없지만 워게임을 단순하게 맛 볼 수 있게 잘 만든 게임이라 생각한다. 

처음 이게임을 아들에게 권한 계기는 토레스였다. 내가 몇번이나 룰북을 읽으면서 이해해가던 것을 이녀석은 장장 1시간 가량의 룰 설명에도 불과하고 금새 이해를 하는것을 보고 아~~! 이정도면 테스트 오브 파이어를 이해하고 즐길 수 있겠구나~~라는 희망을 가지고 도전했다. 결과는 대성공! 워게임에 대한 전술과 전략에 대해 전혀 모르는 10살짜리 아들에게 설명하기는 쉽지가 않앗다. 하지만 막상 플레이를 하는 중에는 나보다 더 많은 생각을 하는 것을 보며 뿌듯했고, 플레이 내내 압박을 당했다.

게임을 셋팅하고 룰을 설명하고~~~ 이런 시간들을 잘 버텨준 아들에게 고맙기도 하고 대견하기도 했다. 원래는 카드공개가 아니라 히든으로 플레이를 하지만, 아직 카드 내용을 읽고 이해하면서 플레이 하기엔 아들은 아직 좀 이른 감이 있더라..그래서 공개로 하고 카드 사용할 시기와 저걸한 카드 선택을 설명하며 플레이를 했다. 덕분에 내가 힘들어지는 상황을 많이 격었지만, 첫 플레이지 않은가? 워게임을 소개 하는 입장이다. 참아주자. 

이 게임은 유닛 하나 제거 하는게 쉽지가 않다. 그 만큼 세력별 카운터 수가 많지도 않다. 피해를 주는 주사위 굴림이 있고, 피해를 입었다면 어떤 피해를 줄 것인가를 결정해야 하기 때문에, 카운터를 뒤집어 피해를 입을 것인지, 아니면 후퇴를 시킬것인지, 다중 피해가 있을 시 이 두 가지 사항을 잘 고려하여 카운터를 운영해야 한다. 기본적으로는 북군은 이동력이 상당히 좋다. 명령 주사위도 한개 더 굴린다. 반면에 남군은 명령 주사위 굴리는 갯수도 하나 적지만, 이런 이유로 이동력도 떨어진다. 근데 아들은 이점을 미리 간파하여 초반 전진 공격형태를 취하더니, 후반으로 갈 수록 후방으로 이동력을 동원하여 고지 점령보다는 본진 공격을 목표로 삼았다. 나도 이 게임을 두번째 해 보는터라, 남군의 이동이 운이 안따라 주면 이리 더딘지 몰랐다. 

(아들이 명령 주사위를 배치 하고 있다.)

결국 나의 조언을 충분이 받아 들임과 동시에 후방 빠른 이동으로 본진을 쳐들어 와 한턴을 버티지 못하고 빼기고 만다. 아~~~~ 뭐 이길려고 시작한건 아니지만 역시 진다는건 ~~~~ㅋㅋㅋ. 예기치 못한 아들의 후방 전진 공격에 대해 상당히 칭찬을 해주었으며 룰 이해도가 빠르고 잘 적응해준 아들이 정말 대견스러웠던 한판이였다. 다음에는 카드를 히든으로 하고 정식으로 해봐야겠다. 그때는 용서 않의리!

Posted by 오원소 오원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